刘同宁
태권도 남자 품새, 개인전 이어 단체전도 金
来源:丁志群     发布时间: 2019-08-07      浏览次数:7

字号:

[CBS노컷뉴스 임종률 기자]

19일 오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태권도 품새 남자 단체 결승전에서 한영훈, 김선호, 강완진이 금메달 획득 후 태극기를 들고 관중석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자카르타=이한형 기자)남자 태권도 품새 대표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한국 선수단에 첫 번째, 두 번째 금메달을 안겼다. 개인, 단체전을 석권했다. 한영훈(가천대)·김선호(용인대)·강완진(경희대)이 뭉친 남자 대표팀은 19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회 태권도 품새 남자 단체전 결승에서 8.480점을 얻어 8.020점의 중국을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남자 대표팀은 앞서 남자 개인전에서 우승한 강민성(한국체대)까지 2개의 금메달을 따냈다. 이번 대회에서 처음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품새에서도 최강을 입증했다.하지만 여자 대표팀은 아쉬움이 남았다. 개인전 동메달, 단체전 은메달을 따내며 목표했던 전 종목 석권이 무산됐다. 곽여원(강화군청)·최동아(경희대)·박재은(가천대)이 출전한 여자 대표팀은 단체전 결승에서 태국 팀에 0.010점 차로 아쉽게 금메달을 놓쳤다. 이에 앞서 여자 개인전에서는 윤지혜(한국체대)가 4강전에서 개최국 인도네시아의 데피아 로스마니아르에 8.400점 대 8.520점으로 졌다. 동메달에 만족해야 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기자와 카톡 채팅하기▶ 노컷뉴스 영상 구독하기airjr@cbs.co.kr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노컷뉴스

  • 相关内容: